나눔마당
홈 > 나눔마당(사역게시판) > 나눔마당(사역게시판)
나눔마당(사역게시판)

 

7일 주일아침예배 본문 및 오후 찬양예배 안내입니다.

친구신구 3 1103 1

지난주에는 속이는 경건에서 벗어나기 위하여 실제 신앙생활에서 살펴보아야 할 첫 번째 실천과제로, 있는 자와 없는 자를 차별하지 않아야 한다는 가르침을 들었는데, 이번 주에는 그 두 번째 실천 과제로 혀에 대한 실제적인 가르침을 듣게 됩니다.

다음의 질문들을 통하여 본문을 미리 살펴보시지요.

  

- 1절에서 선생이 많이 되지 말라는 권면은 당시 교회에서 어떻게 되고 싶은 사람들이 많았음을 전제하는 것입니까?

 

- 교회에서 가르치는 직분을 맡은 선생은 일반 그리스도인들보다 심판을 어떻게 받는다 합니까?

 

- 5절의 큰 것을 자랑하도다라는 표현이 어떤 의미인지 다른 번역들을 참고해 보세요.

 

- 6절의 불의의 세계가 공동번역에는 어찌 표현되어 있습니까?

 

- 9절의 교훈을 듣자면, 혀로 저지르는 잘못이 얼마나 큰 죄라는 것인지, 자기가 이해한 대로 정리해 보십시오.

 

- 우리가 말 때문에 주고받는 상처들을 생각하면, 8절의 ‘(혀는...) 죽이는 독이 가득하다는 말씀으로부터 각자 자신이 이러한 죄에 대하여 얼마나 무감각하게 살아왔는지 한 번 소회를 적어보십시오.

 

아침예배 : 야고보서 31-12


<개정>


약 3:1-12  1) 내 형제들아 너희는 선생된 우리가 더 큰 심판을 받을 줄 알고 선생이 많이 되지 말라  2) 우리가 다 실수가 많으니 만일 말에 실수가 없는 자라면 곧 온전한 사람이라 능히 온 몸도 굴레 씌우리라  3) 우리가 말들의 입에 재갈 물리는 것은 우리에게 순종하게 하려고 그 온 몸을 제어하는 것이라  4) 또 배를 보라 그렇게 크고 광풍에 밀려가는 것들을 지극히 작은 키로써 사공의 뜻대로 운행하나니  5) 이와 같이 혀도 작은 지체로되 큰 것을 자랑하도다 보라 얼마나 작은 불이 얼마나 많은 나무를 태우는가  6) 혀는 곧 불이요 불의의 세계라 혀는 우리 지체 중에서 온 몸을 더럽히고 삶의 수레바퀴를 불사르나니 그 사르는 것이 지옥 불에서 나느니라  7) 여러 종류의 짐승과 새와 벌레와 바다의 생물은 다 사람이 길들일 수 있고 길들여 왔거니와  8) 혀는 능히 길들일 사람이 없나니 쉬지 아니하는 악이요 죽이는 독이 가득한 것이라  9) 이것으로 우리가 주 아버지를 찬송하고 또 이것으로 하나님의 형상대로 지음을 받은 사람을 저주하나니  10) 한 입에서 찬송과 저주가 나오는도다 내 형제들아 이것이 마땅하지 아니하니라  11) 샘이 한 구멍으로 어찌 단 물과 쓴 물을 내겠느냐  12) 내 형제들아 어찌 무화과나무가 감람 열매를, 포도나무가 무화과를 맺겠느냐 이와 같이 짠 물이 단 물을 내지 못하느니라



<개역>


약 3:1-12  1) 내 형제들아 너희는 선생 된 우리가 더 큰 심판을 받을 줄을 알고 선생이 되지 말라  2) 우리가 다 실수가 많으니 만일 말에 실수가 없는 자면 곧 온전한 사람이라 능히 온 몸에 굴레 씌우리라  3) 우리가 말을 순종케 하려고 그 입에 재갈 먹여 온 몸을 어거하며  4) 또 배를 보라 그렇게 크고 광풍에 밀려가는 것들을 지극히 작은 키로 사공의 뜻대로 운전하나니  5) 이와 같이 혀도 작은 지체로되 큰 것을 자랑하도다 보라 어떻게 작은 불이 어떻게 많은 나무를 태우는가  6) 혀는 곧 불이요 불의의 세계라 혀는 우리 지체 중에서 온 몸을 더럽히고 생의 바퀴를 불사르나니 그 사르는 것이 지옥 불에서 나느니라  7) 여러 종류의 짐승과 새며 벌레와 해물은 다 길들므로 사람에게 길들었거니와  8) 혀는 능히 길들일 사람이 없나니 쉬지 아니하는 악이요 죽이는 독이 가득한 것이라  9) 이것으로 우리가 주 아버지를 찬송하고 또 이것으로 하나님의 형상대로 지음을 받은 사람을 저주하나니  10) 한 입으로 찬송과 저주가 나는도다 내 형제들아 이것이 마땅치 아니하니라  11) 샘이 한 구멍으로 어찌 단 물과 쓴 물을 내겠느뇨  12) 내 형제들아 어찌 무화과나무가 감람 열매를, 포도나무가 무화과를 맺겠느뇨 이와 같이 짠 물이 단 물을 내지 못하느니라



<새번역>


약 3:1-12  1) 나의 ①형제자매 여러분, 여러분은 선생이 되려고 하는 사람이 많아서는 안 됩니다. 여러분이 아는 대로, 가르치는 사람인 우리가 더 큰 심판을 받을 것입니다. / ①그, '형제들'  2) 우리는 다 실수를 많이 저지릅니다. 누구든지, 말에 실수가 없는 사람은 온 몸을 다스릴 수 있는 온전한 사람입니다.  3) 말을 부리려면, 그 입에 재갈을 물립니다. 그리하여 우리는 말의 온 몸을 끌고 다닙니다.  4) 보십시오. 배도 그렇습니다. 배가 아무리 커도, 또 거센 바람에 밀려도, 매우 작은 키로 조종하여, 사공이 가고자 하는 곳으로 끌고 갑니다.  5) 이와 같이, 혀도 몸의 작은 지체이지만, 엄청난 일을 할 수 있다고 자랑을 합니다. 보십시오, 아주 작은 불이 굉장히 큰 숲을 태웁니다.  6) 그런데 혀는 불이요, 혀는 불의의 세계입니다. 혀는 우리 몸의 한 지체이지만, 온 몸을 더럽히며, ②인생의 수레바퀴에 불을 지르고, 결국에는 혀도 ③게헨나의 불에 타버립니다. / ②또는 '출생의 바퀴' 또는 '자연의 순환' ③지옥 불  7) 들짐승과 새와 기는 짐승과 바다의 생물들은 어떤 종류든지 모두 사람이 길들이고 있으며 길들여 놓았습니다.  8) 그러나 사람의 혀를 길들일 수 있는 사람은 아무도 없습니다. 혀는 겉잡을 수 없는 악이며, 죽음에 이르게 하는 독으로 가득 차 있습니다.  9) 우리는 이 혀로 주님이신 아버지를 찬양하기도 하고, 또 이 혀로 하나님의 형상대로 지음을 받은 사람들을 저주하기도 합니다.  10) 또 같은 입에서 찬양도 나오고 저주도 나옵니다. 나의 ④형제자매 여러분, 이렇게 해서는 안됩니다. / ④그, '형제들'  11) 샘이 한 구멍에서 단 물과 쓴 물을 낼 수 있겠습니까?  12) 나의 ⑤형제자매 여러분, 무화과나무가 올리브 열매를 맺거나, 포도나무가 무화과 열매를 맺을 수 있겠습니까? 마찬가지로 짠 샘은 단 물을 낼 수 없습니다. / ⑤그, '형제들'



<공동>


약 3:1-12  1) 내 형제 여러분, 여러분은 저마다 선생이 되려고 하지 마십시오. 여러분도 알다시피 우리 가르치는 사람들은 더 엄한 심판을 받게 됩니다.  2) 우리는 모두 실수하는 일이 많습니다. 말에 실수가 없는 사람은 온몸을 잘 다스릴 수 있는 완전한 사람입니다.  3) 말은 입에 재갈을 물려야 고분고분해집니다. 그래야 그 말을 마음대로 부릴 수가 있습니다.  4) 또 배를 보십시오. 거센 바람의 힘으로 움직이는 크디 큰 배라도 아주 작은 키 하나로 조종됩니다. 그래서 키잡이는 자기가 원하는 방향으로 그 배를 마음대로 몰고 갈 수 있습니다.  5) 이와 같이 혀도 인체에서 아주 작은 부분에 지나지 않지만 엄청나게 허풍을 떱니다. 아주 작은 불씨가 굉장히 큰 숲을 불살라 버릴 수도 있습니다.  6) 혀는 불과 같습니다. 혀는 우리 몸의 한 부분이지만 온몸을 더럽히고 세상살이의 수레바퀴에 불을 질러 망쳐버리는 악의 덩어리입니다. 그리고 혀 자체도 결국 지옥 불에 타버리고 맙니다.  7) 인간은 모든 들짐승과 새와 길짐승과 바다의 생물들을 길들일 수 있고 또 지금까지 길들여 왔습니다.  8) 그러나 사람의 혀를 길들일 수 있는 사람은 아무도 없습니다. 혀는 휘어잡기 어려울 만큼 악한 것이며 거기에는 사람을 죽이는 독으로 가득 차 있습니다.  9) 우리는 같은 혀로 주님이신 아버지를 찬양하기도 하고 ①하느님의 형상대로 창조된 사람들을 저주하기도 합니다. / ①창세 1:26, 27.  10) 같은 입에서 찬양도 나오고 저주도 나옵니다. 내 형제 여러분, 이래서는 안 되겠습니다.  11) 같은 샘 구멍에서 단 물과 쓴 물이 함께 솟아 나올 수 있겠습니까?  12) 내 형제 여러분, 무화과나무에 어떻게 올리브 열매가 달릴 수 있으며 포도 덩굴에 어떻게 무화과 열매가 달릴 수 있겠습니까? 짠 물에서 단 물이 나올 수는 없습니다.



<NIV11>


약 3:1-12  1) Not many of you should become teachers, my fellow believers, because you know that we who teach will be judged more strictly.  2) We all stumble in many ways. Anyone who is never at fault in what they say is perfect, able to keep their whole body in check.  3) When we put bits into the mouths of horses to make them obey us, we can turn the whole animal.  4) Or take ships as an example. Although they are so large and are driven by strong winds, they are steered by a very small rudder wherever the pilot wants to go.  5) Likewise, the tongue is a small part of the body, but it makes great boasts. Consider what a great forest is set on fire by a small spark.  6) The tongue also is a fire, a world of evil among the parts of the body. It corrupts the whole body, sets the whole course of one’s life on fire, and is itself set on fire by hell.  7) All kinds of animals, birds, reptiles and sea creatures are being tamed and have been tamed by mankind,  8) but no human being can tame the tongue. It is a restless evil, full of deadly poison.  9) With the tongue we praise our Lord and Father, and with it we curse human beings, who have been made in God’s likeness.  10) Out of the same mouth come praise and cursing. My brothers and sisters, this should not be.  11) Can both fresh water and salt water flow from the same spring?  12) My brothers and sisters, can a fig tree bear olives, or a grapevine bear figs? Neither can a salt spring produce fresh water.



<ESV>


약 3:1-12  1) Not many of you should become teachers, my brothers, for you know that we who teach will be judged with greater strictness.  2) For we all stumble in many ways. And if anyone does not stumble in what he says, he is a perfect man, able also to bridle his whole body.  3) If we put bits into the mouths of horses so that they obey us, we guide their whole bodies as well.  4) Look at the ships also: though they are so large and are driven by strong winds, they are guided by a very small rudder wherever the will of the pilot directs.  5) So also the tongue is a small member, yet it boasts of great things. How great a forest is set ablaze by such a small fire!  6) And the tongue is a fire, a world of unrighteousness. The tongue is set among our members, staining the whole body, setting on fire the entire course of life, and set on fire by hell.  7) For every kind of beast and bird, of reptile and sea creature, can be tamed and has been tamed by mankind,  8) but no human being can tame the tongue. It is a restless evil, full of deadly poison.  9) With it we bless our Lord and Father, and with it we curse people who are made in the likeness of God.  10) From the same mouth come blessing and cursing. My brothers, these things ought not to be so.  11) Does a spring pour forth from the same opening both fresh and salt water?  12) Can a fig tree, my brothers, bear olives, or a grapevine produce figs? Neither can a salt pond yield fresh water.



<NRSV>


약 3:1-12  1) Not many of you should become teachers, my brothers and sisters, for you know that we who teach will be judged with greater strictness.  2) For all of us make many mistakes. Anyone who makes no mistakes in speaking is perfect, able to keep the whole body in check with a bridle.  3) If we put bits into the mouths of horses to make them obey us, we guide their whole bodies.  4) Or look at ships: though they are so large that it takes strong winds to drive them, yet they are guided by a very small rudder wherever the will of the pilot directs.  5) So also the tongue is a small member, yet it boasts of great exploits. How great a forest is set ablaze by a small fire!  6) And the tongue is a fire. The tongue is placed among our members as a world of iniquity; it stains the whole body, sets on fire the cycle of nature, and is itself set on fire by hell.  7) For every species of beast and bird, of reptile and sea creature, can be tamed and has been tamed by the human species,  8) but no one can tame the tongue--a restless evil, full of deadly poison.  9) With it we bless the Lord and Father, and with it we curse those who are made in the likeness of God.  10) From the same mouth come blessing and cursing. My brothers and sisters, this ought not to be so.  11) Does a spring pour forth from the same opening both fresh and brackish water?  12) Can a fig tree, my brothers and sisters, yield olives, or a grapevine figs? No more can salt water yield fresh.



 

오후 찬양예배 : 4:16-26

 

이번 주는 구약공부 시간으로 전체로 모입니다.

 

16) 가인이 여호와 앞을 떠나서 에덴 동쪽 놋 땅에 거주하더니  17) 아내와 동침하매 그가 임신하여 에녹을 낳은지라 가인이 성을 쌓고 그의 아들의 이름으로 성을 이름하여 에녹이라 하니라  18) 에녹이 이랏을 낳고 이랏은 므후야엘을 낳고 므후야엘은 므드사엘을 낳고 므드사엘은 라멕을 낳았더라  19) 라멕이 두 아내를 맞이하였으니 하나의 이름은 아다요 하나의 이름은 씰라였더라  20) 아다는 야발을 낳았으니 그는 장막에 거주하며 가축을 치는 자의 조상이 되었고  21) 그의 아우의 이름은 유발이니 그는 수금과 퉁소를 잡는 모든 자의 조상이 되었으며  22) 씰라는 두발가인을 낳았으니 그는 구리와 쇠로 여러 가지 기구를 만드는 자요 두발가인의 누이는 나아마였더라  23) 라멕이 아내들에게 이르되 아다와 씰라여 내 목소리를 들으라 라멕의 아내들이여 내 말을 들으라 나의 상처로 말미암아 내가 사람을 죽였고 나의 상함으로 말미암아 소년을 죽였도다  24) 가인을 위하여는 벌이 칠 배일진대 라멕을 위하여는 벌이 칠십칠 배이리로다 하였더라  25) 아담이 다시 자기 아내와 동침하매 그가 아들을 낳아 그의 이름을 셋이라 하였으니 이는 하나님이 내게 가인이 죽인 아벨 대신에 다른 씨를 주셨다 함이며  26) 셋도 아들을 낳고 그의 이름을 에노스라 하였으며 그 때에 사람들이 비로소 여호와의 이름을 불렀더라

 

3 Comments
새날장건 08.07 10:22  
(1) 다른 사람들을 가르치는 자들

(2) 더 큰 심판을 받을 것

(3) 엄청난 일을 할 수 있다고 자랑을 합니다
엄청나게 허풍을 떱니다

(4) 악의 덩어리

(5) 겉으로 하나님을 믿고
하나님의 말씀을 무시한 죄

(6) 다른 사람들에게 상처가 되는 말들을
많이 한것 같습니다
ㅈㅇㅅ 08.07 08:23  
지난주에는 ‘속이는 경건’에서 벗어나기 위하여 실제 신앙생활에서 살펴보아야 할 첫 번째 실천과제로, 있는 자와 없는 자를 차별하지 않아야 한다는 가르침을 들었는데, 이번 주에는 그 두 번째 실천 과제로 혀에 대한 실제적인 가르침을 듣게 됩니다.

다음의 질문들을 통하여 본문을 미리 살펴보시지요.
 
- 1절에서 선생이 많이 되지 말라는 권면은 당시 교회에서 어떻게 되고 싶은 사람들이 많았음을 전제하는 것입니까?
> 자신을 다른 사람들 보다 낫게 여기고 다른 사람들을 가르침의 대상으로 여기는 자들이 많았다
 
- 교회에서 가르치는 직분을 맡은 선생은 일반 그리스도인들보다 심판을 어떻게 받는다 합니까?
> 더 큰 심판을 받음                                         

- 5절의 ‘큰 것을 자랑하도다’라는 표현이 어떤 의미인지 다른 번역들을 참고해 보세요.
> 엄청난 일을 할 수 있다고 자랑을 합니다
> 엄청나게 허풍을 떱니다
> but  it makes great boasts
> yet it boasts of great things
> yet it boasts of great exploits

- 6절의 ‘불의의 세계’가 공동번역에는 어찌 표현되어 있습니까?
>  악의 덩어리
 
- 9절의 교훈을 듣자면, 혀로 저지르는 잘못이 얼마나 큰 죄라는 것인지, 자기가 이해한 대로 정리해 보십시오.
> 교회를 다니고 하나님을 믿는다고 해서 겉으로는 경건하게 보이지만
실제로는 하나님의 말씀을 무시함으로 하나님을 무시하는 죄를 혀가 저지른다

 - 우리가 말 때문에 주고받는 상처들을 생각하면, 8절의 ‘(혀는...) 죽이는 독이 가득하다’는 말씀으로부터 각자 자신이 이러한 죄에 대하여 얼마나 무감각하게 살아왔는지 한 번 소회를 적어보십시오.
> 말은 화살과 같아 상대방으로부터 날아온 화살에 맞은 상처 때문에 수없이 아파했지만
정작 내가 쏜 화살로 인해 대방이 아파했을 상처에 대해서는 무감각하게 살아왔다
ㄱㅏ영 08.06 23:55  
1. 다른사람을 가르치려는 자(권면하는 자, 직분자)
2. 더큰 심판을 받음
3. 엄청난 일을 할 수 있다고 자랑을 합니다. 허풍을 떱니다.
4. 불과 같다.
5. 하나님의 형상을 한 사람을 저주함 = 하나님을 저주하는것과 마찬가지의 죄
6. 내가 지치고 힘들다는 핑계로 다른사람들에게 상처가 되는 말을 입밖으로 내었던 기억들이 후회가 됩니다.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20 명
  • 오늘 방문자 752 명
  • 어제 방문자 563 명
  • 최대 방문자 1,140 명
  • 전체 방문자 992,099 명
  • 전체 게시물 1,515 개
  • 전체 댓글수 1,279 개
  • 전체 회원수 76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